ID Password  
  Forgot Password or ID | Sign Up  
 
     
Welcome to KoreanFest.com
 
   k-kimyuna.docx (138.1K) [2] DATE : 2014-01-19 18:36:49
   http://www.korea.net/NewsFocus/Sports/view [1260]

Korea sends its largest ever team of Olympians to Sochi

Korea sends its largest ever team of Olympians to Sochi


The number of athletes Korea is sending to the Sochi 2014 Winter Olympics is expected to be higher than ever before.

A total of 61 Korean athletes are expected to compete in 13 Winter Olympic disciplines in Sochi, Russia, beginning on February 7.

It is confirmed that 33 of those athletes will compete in speed skating, short track speed skating, figure skating and women’s curling. An additional 28 athletes will most likely compete in skiing and bobsleigh, depending on the results of international competitons held before the Olympics.

The Korean Olympic Committee will confirm its final list of athletes on January 21 and host an inaugural ceremony two days later.

Korea sent 48 athletes across eight disciplines to the Winter Olympics in Salt Lake City in 2002, 43 to Turin in 2006 and 46 to Vancouver in 2010.

Lee Sang-hwa waves to the crowd after winning the 500-meter race during the first leg of the 2013–14 ISU Speed Skating World Cup in Calgary, Canada, on November 9, 2013. (Photo: Yonhap News)

Lee Sang-hwa waves to the crowd after winning the 500-meter race during the first leg of the 2013–14 ISU Speed Skating World Cup in Calgary, Canada, on November 9, 2013. (Photo: Yonhap News)


One of Korea’s hopes for gold is female speed skater Lee Sang-hwa. The 25-year-old Lee is hoping to win a gold medal in her second consecutive Olympic Games, after winning gold in Vancouver in 2010. Last year, she broke her own world record four times in the 500-meter events.

Another Vancouver medalist, Mo Tae-bum, is also hoping to snatch another gold in Sochi. Mo won the 1000-meter event in the ISU Speed Skating World Cup on December 8, 2013, after winning the men’s 500-meter race at the ISU World Single Distances Speed Skating Championships in March 2013.

In short track speed skating, Shim Suk-hee, 17, will compete in the women’s 500-meter, 1000-meter, 1500-meter and 3000-meter-relay events in Sochi. Shim recently won gold in consecutive World Cup events.

Shim Suk-hee races in the women’s 500-meter preliminary in an ice rink in western Seoul during the second leg of the 2013–14 ISU Short Track Speed Skating World Cup on October 3, 2013. (Photo: Yonhap News)

Shim Suk-hee races in the women’s 500-meter preliminary in an ice rink in western Seoul during the second leg of the 2013–14 ISU Short Track Speed Skating World Cup on October 3, 2013. (Photo: Yonhap News)


The Korean women’s curling team will enter the Winter Olympics for the first time this year. The team came in fourth in the 2012 Ford World Women's Curling Championship to win their tickets to Sochi.

Twenty-year-old Choi Jae-woo is a bright spot on the men’s mogul skiing team. Choi’s position is rising fast, as he ranked third in the FIS Junior World Ski Championships in Italy in 2012 and fifth in the World Ski Championships in Norway in June, 2013.

Korean athletes have also done well in recent snowboarding competitions. Snowboarder Kim Ho-jun, 24, was in the final at the men's snowboard halfpipe heat of the FIS Snowboard World Cup in December 2013. The first Korean to make it to the final, he eventually finished in ninth place.

The Korean bobsleigh teams will compete in all three categories: men’s four- and two-seater and women’s two-seater. The Korean luge teams, especially the men’s two-seater and the mixed two-seater, have also recently seen a rise in their rankings.

Finally, at this year’s Olympics, Vancouver Olympics gold medalist Kim Yuna will be aiming for her second gold. In December 2013, she won the Golden Spin of Zagreb with a total score of 204.49. If Kim wins another gold medal, she will be only the third woman ever to win a second consecutive gold medal in women’s figure skating.

 

Kim Yuna performs in a gala show after winning the Golden Spin of Zagreb on December 8, 2013. (Photo: Yonhap News)


By Limb Jae-un
Korea.net Staff Writer
jun2@korea.kr


 
 

  K-fest News  
   미국, 24일부터 우한폐렴 치료 임상시..
하이드록시클로로퀸, 우한폐렴 관련 소수집단 상대 실험서 고무적 반응 보여 24일 현재 미국 내 우한폐렴 확진자 4만3천명, 사망자 550명 넘어 미국 정부가 24일(현지시간)부터 우한폐렴 치료 임상시험에 나선다. 말라리아 치료제인 ‘하이드록시클로로퀸’ 혼합약을 이용한 방법이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3일(현지시간) 백악…
   (속보)미국 코로나바이 러스 양성 확..
(속보)미국 코로나바이 러스 양성 확진자들 완치소식!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자 (Rio Giardinieri 52세) 와 헐리우드 배우(Daniel Dae Kim51세) 두 사람이 트럼프 대통령이 백악관 브리핑 룸에서 발표한 치료제 (Hyloxycloquine) 소식을 듣고 투약후 완치수준으로 회복되 었다고 FOX NEWS11 가 전했다 미국 플로리다에 사는 52 세인 Rio Giardinieri는 끔찍한 …
   日 요미우리신문 "文정권 코로나 대응..
서울지국장 명의 칼럼 게재..."지난달 제대로 대응했다면 감염자의 폭발적 증가 막을 수 있었을 것" "한국이 중국에 대해 입국 제한 하지 않은 것은 시진핑 방한 통해 외교성과 올리겠다는 시나리오" "'한국은 코로나 방역의 모범’이라는 선거용 어필은 잡음에 불과...집단감염 발생하는 지금이야말로 중요" 요미우리신문은 문재인 정부의 …
   긴급분석] 北 김여정, “트럼프, 김정..
김여정, "트럼프, 우한코로나 지원의사 밝혀" 북한 김정은의 동생인 김여정 노동당 제1부부장이 22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김정은 위원장에게 친서를 보내와 우한코로나(코로나19) 방역에서 협조할 의향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김여정 제1부부장은 이날 담화를 통해 "우리는 김정은 국무위원장 …
   美NSC "中-러, 24시간 체제로 '우한 ..
미국 국가안전보장회의(NSC)는 일명 ‘우한폐렴’으로 불리고 있는 중국발(發) ‘코로나19’(COVID-19)와 관련한 가짜 정보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며 중국과 러시아에 맹공을 퍼부었다.(이미지=미국 국가안전보장회의 공식 트위터 계정 캡처) 전 세계 강타한 '코로나19' 사태와 관련해 미국 등에 책임 전가하려는 시도 원천 차단 …
   말라리아약 '클로로퀸',미국서..
트럼프 대통령 승인… FDA "임상시험 환경서 효과 여부 확인하고 싶다"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19일(현지시간) 코로나19 치료제로 말라리아약인 ‘클로로퀸(chloroquine)’을 사용할 수 있도록 승인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 코로나19 대응 태스크포스 기자회견에서 “클로로퀸 사용에 대해 미식품의약국(FDA)의 승인 절차를 거쳤다. FD…
   한미 통화스와프 체결…600억달러 규..
한은은 한·미 통화스와프계약은 최근 급격히 악화된 글로벌 달러자금시장의 경색 해소를 목적으로 한다고 밝혔다. 기간은 오는 9월 19일까지 최소 6개월간이다. 현재 미 연준은 캐나다와 영국, 유럽( ECB ), 일본, 스위스 5개국 중앙은행과는 상설 통화스와프 계약을 맞고 있다. 이번에 한국과 함께 덴마크, 노르웨이, 스웨덴, 호주, 뉴질랜드, 브…
   [이슈·분석]`트럼프 현금 지급'…..
향후 몇 주 내에 체크로 보낼 계획" - WP "코로나 사태 미국인 대처하기 위함" - WP "2주 안에 미국인에게 체크 보낼 것" - NYT / 므누신 장관 백악관 "직접 돈 보내기 지지한다" "재무부, 현금지급 연방의회와 토의" - NYT 므누신 "트럼프, 지금 해야한다 지시" "근로자 세금 감면은 몇 달 걸려" 트럼프, 직접 현금 지급 시행 권유 - NYT "전체 중 2500억…
   “눈.코.입.”사수하면 걱정 끝!!! 이..
이제까지 나온 자료중 가장 간결하고 핵심을 다룬 우한코로나 19에 대한 것입니다 Virus는 국경을 모르고, 인간숙주를 죽이지 않는 방향으로 변이한다. 코로나바이러스( SARS-CoV-2, /Covid19) 대해 한국은 마스크전쟁 및 정치논쟁만 하고 있어 답답한 마음에 내가알고 있는 “CoronaVirus Full Story”를 공유드립니다( 전세계관련기사를 종합한 합리적의…
   미 국방부 “한국 등 여행경보국 방문..
미 국방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을 막기 위해 여행경보 2단계와 3단계 국가를 방문한 직원들의 국방부 청사 접근을 제한했습니다. 모든 미군 장병과 민간인 관계자 등의 국내 이동을 제한하는 조치도 취했습니다. 김동현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미 국방부가 한국 등 여행경보 대상국가를 방문한 사람들의 국방부 청사 출입을 제한한다고, …
   (미국)은 국가 비상 사태에 돌입!
(미국) 비상 사태에 들어갑니다 해당 측정에는 136이 포함됩니다. 가장 효과적인 조항은 미국이 필요로하는 모든 제품을 미국에서 생산할 수 있으며 가격이 얼마인지 고려할 필요가 없으며 정부는 적절한 보조금 계획을 제시 할 것입니다. 이는 미국 제조 회사가 전 세계에서 미국으로 돌아온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미국으로 수…
   트럼프의 코로나 낙관론에 맞선 79세 &..
- 36년째 美국립 알레르기·전염병 연구소장 파우치 박사 트럼프가 "곧 백신 개발" 밝히자 "최소 1년이상 걸릴 것" 반박 에볼라 백신 등 개발 주도… 美매체 "미국이 신뢰하는 단 한사람"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그동안 미국 내 우한 코로나 방역 실태에 대해 "매우 잘 통제되고 있다"며 낙관론을 폈다. 그때마다 의학·과학적 사실에 기초해 …
   트럼프 대통령, 국가비상사태 선포.....
트럼프 대통령, 국가비상사태 선포...대구경북 '재난특별지역' 선포도 미적거리는 文정부와 대조적 13일 백악관서 기자회견 “주 정부가 500억 달러 연방 재난구호기급에 접근할 수 있다” 美주식시장, 기자회견 직후 급등 美보건후생부 장관 권한 강화...바이러스에 보다 유연하게 대응하도록 文정부, 우한폐렴 확진자 5,990명 사망…
   (속보) 트럼프, 美 국가 비상사태 선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3일(현지시간) 기자회견을 열고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로 인한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각 주 정부 등에 500억 달러(61조)의 자금에 접근할 수 있게 하게됐으며 앤드류 쿠우모 뉴욕 주지사등과 통화하고 연방정부와 지방정부간에 협력을 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
   WHO, 코로나19에 팬데믹 선언…"통제될 ..
세계보건기구(WHO)는 11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해 세계적 대유행, 즉 팬데믹을 선언했다. 테워드로스 아드하놈 거브러여수스 WHO 사무총장은 이날 스위스 제네바 WHO 본부에서 열린 언론 브리핑에서 "코로나19가 팬데믹으로 특징지어질 수 있다는 평가를 내렸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처음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Donation

678-978-2220